슈퍼주니어, 3일 '엠카운트다운' 출격! 신곡 'Callin'' 무대 최초 공개

'K-POP 레전드' 슈퍼주니어가 3일 'Callin'' 첫 무대를 선보인다.

슈퍼주니어는 3일 오후 방송되는 Mnet 음악 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스페셜 싱글 앨범 'The Road : Winter for Spring (더 로드 : 윈터 포 스프링)' 타이틀곡 'Callin' (콜린)'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한다.



약 1년 만에 가요계에 돌아온 슈퍼주니어는 이날 '엠카운트다운'에서 첫 컴백 무대를 선보인다. 음원에 이어 라이브 무대가 슈퍼주니어의 컴백을 기다려온 국내외 음악 팬들의 반가움을 배가할 전망이다.

특히 'Callin''이 슈퍼주니어의 감미로운 보컬적인 매력을 강조한 서정적인 곡인 만큼 음악 방송 무대는 어떤 모습일지 관심이 모아진다. 퍼포먼스 없이도 목소리만으로 무대를 꽉 채울 슈퍼주니어의 성숙한 감성도 기대된다.

'The Road : Winter for Spring'은 발매 직후 전 세계 20개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하며 슈퍼주니어의 한류 파워를 입증했다. 신보에 대한 글로벌 리스너들의 호평도 이어지고 있다.

슈퍼주니어는 지난 1일 오후 유튜브 라이브 방송으로 변함없는 케미스트리와 팬 사랑을 보여주며, 'Callin''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한 바 있다.

슈퍼주니어는 이날 오후 6시 방송되는 '엠카운트다운'에 이어 이번 주말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서도 컴백 무대를 갖는다.

<저작권자 ⓒ 제너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늘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