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Savage’ MV, 공개 2일 만에 5천만 뷰 돌파! 자체 기록 또 한 번 경신!

‘메타버스 걸그룹’ 에스파(aespa,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의 첫 미니앨범 ‘Savage’(새비지)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조회수 5천만 뷰를 돌파했다.

지난 5일 공개된 에스파 첫 미니앨범 타이틀 곡 ‘Savage’ 뮤직비디오는 금일(8일) 오전 1시 30분경 공개 2일 7시간 30분 만에 유튜브 조회수 5천만 뷰를 돌파, 에스파의 뜨거운 화제성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는 공개 3일 10시간 20분 만에 유튜브 조회수 5천만 뷰를 넘겼던 지난 싱글 ‘Next Level’(넥스트 레벨)의 기록을 당긴 자체 기록 경신으로, 새로운 ‘메가 히트곡’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또한 이번 앨범은 국내 각종 음원 및 음반 사이트에서 1위를 차지한 것은 물론, 글로벌 차트에서도 활약하고 있는 가운데, 미국 주요 매체도 에스파의 새 앨범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미국 ABC의 대표 프로그램 ‘Good Morning America’은 최근 기사를 통해 “에스파가 신곡 ‘Savage’로 전 세계 트렌드 음악 차트를 지배하고 있다”라며 “뮤직비디오도 유튜브 전 세계 트렌드 차트에서 빠르게 1위를 차지했으며, 공개된 지 24시간 만에 3천만 건의 조회수를 모았다. 또 이 히트곡은 한국 음악 차트를 석권하는 데 하루도 채 걸리지 않았다”라고 이들을 향한 높은 관심을 드러냈다.

더불어 미국 유명 뷰티 및 패션 매거진 HYPEBAE(하입베이)도 “에스파, ‘Savage’로 넥스트 레벨 에너지와 다재다능함 증명했다”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노래와 춤, 랩, 연기, 여러 가지 언어를 구사하고, 가장 중요한 ‘트렌드를 잘 알고 있다는 것’을 이 업계에서는 ‘it’이라고 한다. 그리고 에스파는 이 모든 것 해내며 그 이상을 보여주고 있다”고 호평했다.

이어 “보아, 소녀시대, 레드벨벳의 뒤를 잇는 SM의 막내 걸그룹 에스파는 신 미래적인 아젠다와 AI 아바타의 독특한 활용으로 팬들과 업계의 관심을 끌었다. 멤버 카리나, 지젤, 윈터, 닝닝으로 구성된 이 그룹 결성은 K팝의 새로운 세대의 경계를 넓혔다. 이들은 SM Culuture Universe의 줄임말인 SMCU 세계관 내에서 ‘나이비스’, ‘광야’, 그리고 ‘블랙맘바’ 같은 어휘를 사용하며 자신들만의 메타버스를 만들었다”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제너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늘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