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화겸, JTBC ‘월간 집’ 캐스팅 확정! ‘정소민 바라기’ 직원 변신 예고!


배우 이화겸이 JTBC ‘월간 집’에 출연을 확정, 새로운 매력 발산을 예고했다.

소속사 판타지오는 25일 “배우 이화겸이 JTBC 새 드라마 ‘월간 집'(극본 명수현/ 연출 이창민/ 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에 캐스팅 됐다. 지난 작품인 ‘간택-여인들의 전쟁’에서와는 또 다른 모습을 엿볼 수 있을 것”이라 밝혔다.

‘월간 집’은 집을 사는(buy) 남자와 집에서 사는(live) 여자의 내 집 마련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집과 얽힌 다양한 이야기가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낼 예정이다.

이화겸은 극 중 에디터 어시스턴트 1년차 ‘육미라’를 연기한다. 육미라는 선배인 나영원(정소민) 바라기이자 언제 어디서든 의지가 불타오르는 열정 만렙 캐릭터다. 이화겸은 리빙 잡지사 ‘집’ 식구들과의 케미는 물론 통통 튀는 에너지를 매력적으로 그려내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2012년 그룹 헬로비너스의 ‘유영’으로 데뷔한 이화겸은 그룹 해체와 동시에 이름을 ‘이화겸’으로 개명하며 본격적인 배우 활동을 시작했다. 드라마 ‘후아유’, ‘써클: 이어진 두 세계’,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간택’ 등 다양한 작품에서 안정적인 연기력과 캐릭터 소화력으로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낸 바 있다.


특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에서는 밝은 에너지의 아이돌 ‘주라인’ 역을 완벽하게 소화했고, ‘간택’에서는 권력에 대한 야망이 넘치는 규수 ‘김송이’를 맡아 색다른 연기 변신에 성공하며 ‘앞으로가 기대되는 신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 가운데 ‘월간 집’을 통해 또 한번 새로운 변신을 선보일 이화겸에게 기대가 쏠린다.

한편, 이화겸을 포함해 정소민, 김지석, 정건주 등 배우들이 출연하는 JTBC 새 드라마 ‘월간 집’은 2021년 6월 방송된다.

<저작권자 ⓒ 제너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영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