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아라, ‘슬픈열대’로 스크린 컴백… 12월 10일 크랭크인

배우 고아라가 영화 ‘슬픈 열대’(감독 박훈정)로 스크린에 돌아온다.

19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고아라가 영화 ‘슬픈 열대’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슬픈 열대’는 복싱 선수 출신의 한 소년이 미스터리한 자들의 타깃이 되어 쫓고, 쫓기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누아르 장르의 작품이다. 영화 ‘신세계’, ‘마녀’, ‘낙원의 밤’ 등을 연출하며 한국 누아르의 새 지평을 연 박훈정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더욱 주목받고 있다.

고아라는 ‘슬픈 열대’를 통해 전작에서 보여온 모습과는 또 다른 모습을 보일 예정이다. 고아라는 tvN ‘응답하라 1994′, JTBC ‘미스 함무라비’, SBS ‘해치’, KBS2 ‘도도솔솔라라솔’ 등을 통해 스펙트럼 넓은 장르에서 다채로운 연기를 보인 바 있다.

특히 고아라는 지난 2016년 개봉한 영화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 이후 약 5년 만에 스크린 복귀 소식을 알렸기에 그가 선보일 새로운 얼굴에 대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고아라가 출연하는 ‘슬픈 열대’는 오는 12월 10일 크랭크인 예정이다.

<저작권자 ⓒ 제너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늘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