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배우 김준형, SM C&C 전속계약 체결...‘슈퍼루키’ 활약이 기대된다


신인 배우 김준형이 SM C&C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SM C&C는 “남다른 열정과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김준형과 한 식구가 되었다. 그가 가진 다양한 재능이 여러 분야에서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앞으로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SM C&C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김준형은 그동안 영화 ‘에듀케이션’, 단편 영화 ‘친구’, 단편 영화 ‘덫, 낚시’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려왔다.

특히 김준형은 영화 ‘에듀케이션’에서 홀로 몸이 아픈 엄마를 돌보아 오던 고등학생 ‘현목’을 연기해 2020년 ‘씨네21’이 선정한 올해의 신인 남자배우로 손꼽히는가 하면, 제 24회 부산국제영화제(2019)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하며 주목 받는 ‘슈퍼루키’로서 존재감을 전한 바 있다.

시원한 이목구비와 캐릭터를 입체적으로 만드는 섬세한 연기력을 겸비해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선보인 김준형이 앞으로 SM C&C와 함께하며 보여줄 다양한 행보에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김준형이 전속계약을 맺은 SM C&C에는 강호동, 신동엽, 이수근, 김병만, 전현무, 한석준, 박선영, 김태현, 장예원, 이혜성, 황신혜, 김수로, 윤제문, 이학주, 배다빈, 윤나무 등 MC, 배우 등이 다수 소속되어 있다.

<저작권자 ⓒ 제너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수민 기자 다른기사보기